NEWS

NEWS

'땐뽀걸즈' 신도현, 1급수 매력 발산 통했다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VAST 작성일18-12-26 16:52 조회360회 댓글0건

본문

 

 

 

32f09dd1d46f3aefd828df550ee287f3_1545810731_0855.jpg 

 

 신도현이 '땐뽀걸즈'의 예지를 통해 시청자에게 따뜻한 연말을 선물했다. 

KBS 2TV 월화드라마 '땐뽀걸즈' (극본 권혜지/연출 박현석)는 구조조정이 한창인 조선업의 도시 거제의 여고생들이 댄스스포츠를 통해 꿈과 희망을 찾는 성장 드라마로 지난 3일 첫 방송을 시작으로 12월 한 달 동안 전 세대를 아우르는 감동을 전파해 호평을 받으며 성공적인 마무리를 했다.
신도현은 극중 예지 역으로 가족들의 기대를 한 몸에 받던 전직 유도천재였지만 성적이 떨어지는 것이 두려워 부상을 빌미로 결국 유도를 관둔다. 취업을 위해 거제여상에 전학 왔다가 땐뽀반에 합류하게 되는 인물.

매사 무기력하고 무료했던 예지의 삶에 땐뽀반은 또 다른 즐거움이자 우정, 그리고 꿈을 향한 원동력이었던 것. 겉으론 시니컬하고 무덤덤한 듯 하지만 친구들을 향한 진심과 따뜻함은 보는 이들의 가슴을 저릿하게 만들기도 했다.

특히 극 후반부에서는 현실의 벽에 부딪혀 취업과 댄스스포츠, 선택의 기로에 서지만 모두의 염원처럼 만들어낸 감동의 무대는 보는 이들로 하여 추운 한파 속 훈기를 불러 일으키기에 충분했다는 평이다.

연초부터 웹드라마 '시작은 키스'에 이어 '스위치'와 '제3의 매력'으로 매 작품 성장을 거듭해온 신도현. 이번 '땐뽀걸즈'에서 여고생 예지의 눈으로 세상에 잔잔하면서도 강한 울림을 전달해내며 그녀의 앞으로를 기대케 만들었다.

 

[스포츠조선 / 조윤선 기자]